work

work


alexa

눈치채셨겠지만, 디지털 네트웍에서 검색된 이 세가지 기사는 모두 한 회사에 대한 기사랍니다. 전 세계적으로 사십만명에 가까운 인력을 고용한 거대 기업. 그 엄청난 물류시스템을 완전한 인공지능으로 대체하고자 벼르는 공룡 기업. 한반도 남쪽 나라의 대기업들도 너도 나도 따라하겠다고 아우성인 미국의 괴물 기업. 아마존이랍니다.

남의 나라 얘기가 아니죠. 당장 대한민국의 호모 사피언스들에게도 곧 들이닥칠 현실이랍니다. 노동시간 단축. 이를 어쩌나. 허둥지둥 하다가는. 밀려오는 거센 파도에 뒤뚱거리는 구멍난 튜브조각이 되기 쉽상이죠.

일과 여가의 균형이든. 저녁이 있는 삶이든. 인공지능의 발전이든. 그 어떤 이유이든간에 호모 사피언스들의 노동형태는 변하고 있답니다. 잔업에. 철야에. 휴일특근에 기대어 . 근면과 성실만을 외치는 방식으로 더 이상 살아갈 수 없다는 얘기죠.

인공지능 디제이 판도라가 골라 주는 노래 한 곡 더 듣고 이어가보죠.

alexa